top of page

일본생활 웹 매거진 54호 :: 귀뚜라미 센베이?





:: 일본의 성씨 순위 ::

일본에는 정말 다양한 성씨가 있습니다.

같은 한자라 하더라도 발음이 4가지나

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일본인들도

읽이 어려운 성씨도 많다고 하네요!

오늘은 일본 전국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성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1位 佐藤 사토 1,862,000人

2位 鈴木 스즈키 1,791,000人

3位 高橋 타카하시 1,405,000人

4位 田中 타나카 1,330,000人

5位 伊藤 이토 1,069,000人

6位 渡辺 와타나베 1,059,000人

7位 山本 야마모토 1,045,000人

8位 中村 나카무라 1,040,000人

9位 小林 코바야시 1,024,000人

10位 加藤 카토そ884,000人

11位 吉田 요시다 826,000人

12位 山田 야마다 810,000人

13位 사사키 669,000人

14位 야마구치 640,000人

15位 松本 마츠모토 625,000人

16位 井上 이노우에 612,000人

17位 木村 키무라 573,000人

18位 林 하야시 543,000人

19位 斎藤 사이토 540,000人

20位 清水 시미즈 530,000人

당연한 얘기겠지만

일본의 성씨만 대충

알고 있더라도

친구 사귈때 도움이

많이 되더라구요!

외우기도 편하구요!



조금 재밌는 부분은

결혼할 때도 은근히

성을 신경쓴다는

부분인데요.


결혼 시에 남성의 성을

따르는 문화를 보면

그것도 그럴법 하겠더구요!

그래서 찾아보게된

'성이 싫어서 결혼하기 싫다'

랭킹의 1위는 야마다였습니다.

2위 鼻毛 하나게

3위 毒島 도쿠지마

4위 肥満 히만

5위 弁木 벤키

6위 馬場 바바

7위 岡馬 오카마

8위 御手洗 미타라이

9위 牛糞 우시쿠소

10위 駄斉 다사이



와... 2~10위까지는

결혼하기 싫은 이유가

납득이 되는 이름이긴 합니다....

야마다가 1위인인거는

좀 충격이네요!

야마다가 1위인 이유중에는

야마다를 구성하는

한자인 산과 밭이

촌스럽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고 하네요!

일본 성씨을 찾아보다 보니

알게된 부분인데요!

한국의 근친혼은

'8촌 이내 금지'입니다만

일본은 사촌끼리도

결혼이 가능하다고 해요!

다만 실제로 결혼하는

확률은 2%도 안된다고 해요!


:: 로프샌들 ::

날씨가 점점

따뜻해지고

있는 요즘입니다.

한달 뒤면 금방 더워지지

않을까 하는데요!

디자인도 너무 귀엽고

편할 것 같아 소개합니다!

BOHONOMAD의

로프 샌들(짚신 샌들)은

멕시코의 원주민

타라후마라 부족의

샌들을 모티브로 했다고

하는데요.

타라후마라 부족은

마라토너로서

굉장히 유명한

부족이기도 한데요.

22세의 부족 출신 여성이

샌들만 신고 50km

코스를 완주했으며,

12개국 500여명이 참석한

울트라 마라톤 대회 여자부를

평정하기도 했다고 해요.

1928년 암스테르담

올림픽 마라톤에

이들 부족 출신 2명이 출전했지만,

20km쯤 달린 뒤 세계적인

스포츠 업체가 제공한 운동화를

벗어던지고 부족의

샌들로 갈아신었다해요.

왜 경쟁하며

뛰어야하는지 받아들이지

못헀다고 하네요!

부족의 샌들은

많은 연구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데요!

그 부족의 샌들을

모티브로 삼았다고 하니까

더 궁금해지더라구요!

그리고 무엇보다

유해 물질을 최대한 배제하고

터키 여성의 일자리를 창출한다고 하니

나의 소비가 좋은 일에 쓰이는 것 같아

관심이 갔습니다!

출시하면 꼭

사보아야겠습니다!




:: 귀뚜라미 센베이 :: 어디 식품일까요? 여러분들이 알고계시는 바로 '무.인.양.품'의 제품입니다. 아주잠깐을 계속 보셨던 분들이라면 아마 눈치채셧겠지만 현재 일본에서는 '지속가능성'이 엄청난 붐입니다.


지속가능한

개발목표

SDGs

어딜가나

외치고 있죠!

설국열차에 나오는

바퀴벌레 양갱이가

충격 그 자체였는데

곤충이 식탁에

올라오는 날이

그리 멀지 않은 것

같습니다!

곤충도

여러 가축만큼

단백질이 풍부하다고 하여

주목을 받아왔었는데요.

그 첫걸음을

무인양품이 내뎠네요!

귀뚜라미

센베이는

4월 21일 수요일부터

판매하기 사작했다고 해요!

가격은 190엔 입니다.

알레르기 유발 성분은

함유되어 있지 않으며,

야생 귀뚜라미가 아닌,

식용이 가능하며,

별도의 공정에 따라 양식한

귀뚜라미로 제작했다고해요!

제품에 대한 소개와

상세 내용은

무인양품 링크를 통해

확인해주세요!


평이 좋으면

... 바퀴벌레도

나올까요..?

이번주 안으로

먹어봐야겠습니다!





:: 티파니앤코 남성용 약혼반지 ::

일본 쥬얼리 브랜드

1위 바로 티파니앤코 입니다.

티파니라고도 많이 하죠.

목걸이, 약혼반지, 결혼반지

정말 불티나게 팔리는

브랜드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다이아몬드 품질에 대한

코다와리가 굉장히 강하기로

유명한 브랜드죠.

참고로 티파니는

지난 1월 전 세계

명품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프랑스의

LVMH 그룹에 인수

되었다고 합니다.

LVMH 그룹에는

지방시, 겐조, 겔랑, 로에베

펜디, 태그 호이어, 디올, 리모와

루이뷔통, 마크 제이콥스, 불가리

등이 있습니다.

그런 티파니에서

남성용 약혼반지가

출시되었습니다.

1886년 이래 약혼 반지로

인기를 누려왔지만

약혼반지를 남성을

염두에 두고 디자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합니다.

여기서 약혼반지와 결혼반지는

조금 차이가 있는데요.

약혼반지는 남성이 여성에게

프러포즈할 때 선물하며

여성만 받는 다고 합니다.

나눠끼지는 않는것이죠.

결혼반지는 결혼식 때 부부가

교환하는 비교적 심플한

반지를 말합니다.

띠 모양으로 많이 제작되서

웨딩밴드라고도 한데요.

한국에서는

약혼반지의 의미가

거의 옅습니다.

생략하고 결혼반지만

착용하는 경우가 많죠.

다만 영미권에서는

약혼반지와 결혼반지

둘 다 굉장히 중요한

의미를 가지며,

대대손손 물려주는 경우가

많다고 해요.

반지도 심플한 결혼반지와

달리 보석이 크고 화려한 걸

좋아한다고 합니다!

그러다보니 남성은 웨딩밴드만 착용하고 여성은 약혼반지와 웨딩밴드를 같이 착용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네요! 이러한 문화를 뒤로한채 티파니앤코의 남성용 약혼반지를 본다면 굉장히 의미있는 있는 일이기도 한거죠! 최근 영미권에서는 여성이 남성에게 약혼을 청하는 경우가 늘어났다고 합니다. 티파니가 그것을 캐치하고 출시했다는 추측이 많았어요! 지난해 티파니앤코의 매출은 40억달러를 넘었는데요. 그중 26%가 여성용 약혼반지라고 합니다. 새 제품 출시로 티파니는 또 다른 견실한 수입증대를 기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자라 뷰티 ::

오늘의 뷰티 이야기!

SPA 브랜드의

대명사이기도 한

바로 그 브랜드

'자라'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자라가 올해 5월 13일부터

자라 뷰티를 선보입니다.

자라는 지금까지 립스틱 등의

메이크업 아이템을 단품으로

판매한 적은 있었지만,

뷰티 라인을 공식적으로

데뷔시키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해요.

뷰티 라인 이사는

MARC JACOBS BEAUTY를

다룬 메이크업 아티스트

다이앤 켄달(Diane Kendal)를

기용하였습니다.

18개월에 걸쳐 개발했다고 합니다.

또한 환경을 배려한

고품질의 상품을 개발 하였으며,

대부분의 상품이 지속 가능한

소재로 제작되었습니다.

데뷔 컬렉션은 립 6색,

아이 메이크업 4종,

페이스 컬러 4종,

네일 39색,

브러쉬 6종류를

라인업합니다.

구매는 자라 신주쿠점

및 온라인 스토어에서

가능합니다.


자라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1300여개의 점포를 폐점하고 합병했는데요. 오히려 매출은 올랐다고하네요. 기존의 점포를 폐점하고 온라인과 리얼타임으로 연동되는 점포 구축을 목표로 한다고 해요! 앞으로도 자라의 행보가 기대됩니다!




오늘은

존 F 케네디의

한마디입니다.

너무나도 공감되는

말인데요.

요즘 살짝

무기력한 하루가

많아지고 있는데

그럴때마다 시간에

의족했었던 하루였던 것 같아요.

늘 하던 것처럼 하다보면

되겠지 하며 시간에

의존한채 무의미하게

보냈었던 것 같아요!

시간이 유의미해지려면

도구로 삼고 사용하는

방법밖엔 없는 것 같습니다.

살아지는 대로 사는게 아니라

계획한 대로 사는 것처럼,

시간이 지나가는 대로

놔두는 게 아니라

계획한대로 시간을

보내는 것이죠.

시간은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흐르기만 할 뿐

어떤 것을 해결해주진

않는 것 같습니다.

오늘도

화이팅입니다!


Комментарии


bottom of page